행정안전부, “민원 처리에 관한 법률 개정 통해 디지털 기반 비대면 민원서비스 활성화”

디지털 민원서비스의 일상화, 이를 통한 디지털정부 전환도 가속화

가 -가 +

[행정법률신문=조윤정 기자]
기사입력 2020-11-15 [21:22]

▲ 디지털 민원서비스의 일상화, 이를 통한 디지털정부 전환도 가속화    ©[행정법률신문=조윤정 기자]

 

 

[행정법률신문=조윤정 기자]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민원 처리에 관한 법률를 개정하여 기관 방문 없이도 민원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디지털 기반 비대면 민원서비스를 활성화하고 디지털 사용이 익숙하지 않은 국민이 소외되지 않도록 법적 기반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이러한 내용을 담은민원 처리에 관한 법률일부 개정안을 1116일부터 40일간 입법예고 한다. 개정안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온라인 민원서비스 및 모바일 전자증명서의 법적 근거를 강화한다. 민원 처리가 현장에서 온라인 중심으로 전환되는 추세에 맞춰민원처리법 시행령에 규정한 전자민원창구 운영 근거법률로 격상한다. 이로써 스마트폰을 이용한 모바일 전자증명서의 발급 근거가 명확해진다.

 

민원 신청에서 결과 통지까지 디지털 서비스를 활성화한다. 개별법령에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는 근거가 없더라도 신청할 수 있도록 일반법인 민원처리법에 근거를 규정하고, 민원인이 원하는 경우 신청부터 처리결과 통보까지 전자문서로 가능하도록 했다.

 

디지털 정보격차로 인한 민원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도 확대한다. 고령자·장애인 등 디지털 기기 사용에 익숙하지 않거나 디지털 민원서비스에 접근이 어려워 부득이하게 행정기관을 방문해야 하는 디지털 취약계층에 대해 수수료 감면 등 편의를 제공한다. 한편, 디지털 방식에 익숙하지 않은 민원인을 위해 직접상담, 전화,문자, 전자우편, 팩스 등 민원인이 원하는 방식으로 편리하게 처리결과를 받아볼 수 있도록 맞춤형 지원을 강화한다.

 

폭언, 폭행으로부터 민원 처리 담당자 보호를 강화한다. 폭언과 폭행 등의 위법행위로부터 민원 처리 담당자를 보호하기 위해 안전한 근무환경 확충에 관한 사항도 시행령에서 법률로 격상한다. 또한, 매년 1124일을민원의 날로 지정하여 민원처리담당자의 자긍심을 높이고 민원행정의 중요성을 되새기는 계기로 삼는다.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공개를 확대한다. 매년 중앙부처·지자체·교육청을 대상으로 하는민원서비스 종합평가의 평가등급뿐만 아니라 항목별 평가결과까지 공개하여 국민의 알 권리를 증진하고 민원행정의 투명성과 반응성을 높인다.

 

행안부는 입법예고 기간 동안 국민과 관계기관 등 이해관계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개정안에 반영할 계획이다. 개정안은 관보 및 행안부 누리집(http://www.mois.go.kr, 정책자료-법령정보-입법예고)에서 볼 수 있고, 개정안에 대한 의견은 우편,팩스, 누리집을 통해 제출할 수 있다

[행정법률신문=조윤정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행정법률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