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축산농가 폐의약품 공병 및 주사기 수거 실시

가 -가 +

[행정법률신문=박소연 기자]
기사입력 2020-10-23 [17:25]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금년 1월부터 축산농가에서 사용된 동물용 폐의약품 폐기물에 대해 수거 처리 중이다.

 

축산농가에서 배출되는 동물용 폐의약품 공병 및 주사기 등이 무단으로 처리되거나 처리과정 중 공병의 파손 및 내용물 유출에 의한 환경오염과 사용된 주사기 바늘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 등의 문제로 지속적인 주의가 요구 되어왔다.

 

이에 평택시는 2018년부터 전문처리업체를 통해 처리하고 있으며, 관내 축산농가는 사용 후 공병 및 주사기 등을 약품이 새거나 유출되지 않도록 밀봉하고, 다른 폐기물들과 섞이지 않도록 분리 후 각 읍면동을 통해 농업기술센터(축산과)에 반출하면 된다.

 

평택시는 지속적으로 수거된 동물용 폐의약품 폐기물을 전문 처리업체를 통해 안전하게 처리할 예정이며, 폐의약품 폐기물 무단처리로 인한 환경오염 방지 및 안전사고 예방에 지속적으로 힘쓸 계획이다.

[행정법률신문=박소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행정법률신문. All rights reserved.